제목 없음


제목: 순희가 온다
분류:
이름: 김필연 * http://pyk.co.kr


등록일: 2009-05-05 22:53
조회수: 5253 / 추천수: 916


090417orchard_bw.jpg (84.8 KB)

어느 해 봄인가,
복사꽃 피어 온 동네가
발갛게 물들었을 때
이사 간다고 멀리 간다고
울먹이던 내 동무 순희,
복사꽃 해마다 피고 지는데
순희는 지금 어디서
이 꽃을 보고 있을까.
복사꽃 꽃 그림자
낮게 깔리면 늘 순희가 온다
꽃 그림자 사이로
단발머리 나폴대며
순희가 온다.


*월간 목마르거든 2009년 5월호 게재


.

       
바 위   2009-05-06 01:50:41
정말로 순이가 와야하지요

살구나무 집 순이 같이 올건가?

김 시인 그림자 사랑 못말릴거네

좋은 시는 가슴이 써야 맞습니다 !!!

고맙습니다.
김필연   2009-05-06 22:08:52
바위님 옛친구가 아마도 순희인 듯 싶으네요,,ㅎㅎ~
의견(코멘트)을 작성하실 수 없습니다. 이유: 권한이 없는 회원레벨
     
번호 분류  글쓴이 제목 등록일 추천 조회
52
 김필연
 까르르 맴맴  5 2011-04-24 740 4117
51 포토에세이
 김필연
 가장 큰 선물  13 2011-03-21 858 4865
50
 김필연
 어떻게 알까  6 2011-02-25 713 4197
49 산문
 김필연
 막걸리 잔  5 2011-02-22 862 4889
48
 김필연
 내 것이 아닌데  2 2011-01-27 732 4237
47
 김필연
 이맘때 받는 초대장  4 2010-12-02 845 4618
46
 김필연
 찻물 한 모금  6 2010-10-22 820 4673
45
 김필연
 오일장 나들이  2 2010-10-04 828 4616
44
 김필연
 가을로 가는 길  4 2010-08-26 820 4615
43
 김필연
 고맙다  5 2010-06-23 822 4761
42
 김필연
 숙제 삼매경  2 2010-05-26 878 4543
41
 김필연
 꽃 그림자  3 2010-04-21 832 4822
40
 김필연
 풋봄  6 2010-03-23 844 4996
39
 김필연
 겨울의 승전가  6 2010-02-28 849 4497
38
 김필연
 소임을 다한 장막  5 2010-01-29 839 4589
37
 김필연
 온기가 그리운 달  4 2009-12-03 916 5027
36
 김필연
 늙지 않는 기억  4 2009-10-29 866 4969
35
 김필연
 이웃  9 2009-09-30 850 4795
34
 김필연
 바다는 늘  5 2009-09-01 838 4985
33
 김필연
 가게 앞 개망초  5 2009-07-10 927 5461
      
 1   2   3   4   5   6   7   8   9   10  
       
Copyright 1999-2018 Zeroboard / skin by DQ'Style 
:::김필연 시인의 집:::