제목 없음


제목: 오직 감사함으로
분류:
이름: 김필연


등록일: 2008-12-19 10:35
조회수: 6277 / 추천수: 1035


mok0812.jpg (146.4 KB)

가는 것은 오는 것의 시작점이다.
꽃이 피고 꽃이 지는 것처럼 한 해가 가면 한 해가 온다.
감사함으로 올 한 해를 누렸듯 감사함으로 또 한 해를 맞는다.
가슴 가득 오직 감사함으로.


* 월간 목마르거든 2008년 12월호 게재


.




       
김주식   2008-12-19 14:58:56
또한
제가 이곳을 오고가며 늘 감사 함을 느끼기도 한답니다.^^*
신정순   2008-12-19 18:53:51
가마에 불을 붙이고, 밖에 펼쳐진 풍경들이 너무 고마워서,.. 밤 하늘에 별들,, 논두렁 사이사이에 달빛그림자들,, 산자락 끄트머리에 내려 앉은 적막을 가슴으로 거둬들일 수 있어 감사하단 생각이었는데 필연님의 글을 읽으니 살아 있음도 감사하네요..
깨비~   2008-12-20 08:00:22
깨비도 이곳에서 꽃이 피고 웃음이 핀답니다..^^...
따뜻한 마음이 오고 가는 이곳에서 /////.........
김필연   2008-12-22 10:43:10
김주식 선생님, 신정순 선생님, 깨비님.... 제가 훨씬 더 고맙지요.
누가 더 고마운지 내기 해도 좋습니다. 이길 자신 있으니까요....^^
의견(코멘트)을 작성하실 수 없습니다. 이유: 권한이 없는 회원레벨
     
번호 분류  글쓴이 제목 등록일 추천 조회
51 포토에세이
 김필연
 가장 큰 선물  13 2011-03-21 943 5241
50
 김필연
 어떻게 알까  6 2011-02-25 782 4514
49 산문
 김필연
 막걸리 잔  5 2011-02-22 954 5343
48
 김필연
 내 것이 아닌데  2 2011-01-27 810 4566
47
 김필연
 이맘때 받는 초대장  5 2010-12-02 917 4952
46
 김필연
 찻물 한 모금  6 2010-10-22 877 4930
45
 김필연
 오일장 나들이  2 2010-10-04 897 4937
44
 김필연
 가을로 가는 길  4 2010-08-26 889 4924
43
 김필연
 고맙다  5 2010-06-23 885 5033
42
 김필연
 숙제 삼매경  2 2010-05-26 937 4824
41
 김필연
 꽃 그림자  3 2010-04-21 895 5095
40
 김필연
 풋봄  6 2010-03-23 925 5327
39
 김필연
 겨울의 승전가  6 2010-02-28 907 4778
38
 김필연
 소임을 다한 장막  5 2010-01-29 896 4861
37
 김필연
 온기가 그리운 달  4 2009-12-03 981 5297
36
 김필연
 늙지 않는 기억  4 2009-10-29 922 5252
35
 김필연
 이웃  9 2009-09-30 905 5097
34
 김필연
 바다는 늘  5 2009-09-01 896 5261
33
 김필연
 가게 앞 개망초  5 2009-07-10 1008 5768
32
 김필연
 영원의 꽃  5 2009-06-08 986 5670
      
 1   2   3   4   5   6   7   8   9   10  .. 11   [다음 10개]
       
Copyright 1999-2019 Zeroboard / skin by DQ'Style 
:::김필연 시인의 집:::