제목 없음

포토에세이+


제목: 태극도를 아십니까? - 태극마을 스케치
분류: 국내
이름: 김필연


등록일: 2012-03-23 19:21
조회수: 2098


태극도와 태극마을 / 글과 사진: 김필연

신비와 은둔의 종교로 알려졌던 태극도가 개방의 문을 열고 사회와의 소통을 시작했다.
지난해(2011년 10월) 낙동강 하구 에코문화 축제 때 감천문화마을 탐방행사를 계기로
태극도 본부 회관에 전시관을 열고, 감천 태극마을 형성의 주체인, 태극도가 보관하고 있던
역사적인 사진과 자료를 일반에 공개하기에 이르렀다.

이에 태극도 홈페이지(http://www.tgd.or.kr)에 있는 내용과 자료사진, 필자가 방문하여
촬영한 사진들을 엮어 간략하게 태극도와 태극마을을 소개한다.

1.jpg

부산시 사하구에 위치한 태극마을,
마을 남쪽으로 감천항이 내려다보이는 감천2동에
태극마을로 부르는 신앙촌이 있다.

2.jpg

작은 집이 밀집해 있어 마치 레고블록을 쌓아놓은 것 같다하여
레고마을로도 부르고

3.jpg

경사면에 작은 집들이 밀집해 있는 모습으로 인해
한국의 산토리니, 부산의 마추픽추라 불리는 태극마을은


1940년 대 후반 태극도의 수도인들이 고향살림을 정리하고 보수동에
태극도 본부를 세우고 이주해 와서 판옥으로 된 도인촌을
일구었다가 

4.jpg

1959년 이주 당시 판옥집(방 하나에 부엌 하나로 구성)
(출처: 태극도 홈페이지)

5.jpg

1953년 피난민촌 보수천변 (자료제공: 김한근(부경근대사료연구소)
(출처: 태극도 홈페이지

6.jpg

1951년 보수천변 빨래터(자료제공: 김한근(부경근대사료연구소)
(출처: 태극도 홈페이지)

7.jpg

1955년, 시 당국의 요청에 의해 이곳으로 이주 정착했다고 한다.
태극도 태동은 충남 안면도로 알려져 있다. 해서 태극마을은 고향말을 쓰는
신도들이 많아 부산의 작은 충청도로 불리기도 했다는 전언이다.

사진은 현재의 태극마을 전경(출처: 태극도 홈페이지)

8.jpg

감천(甘川)의 옛이름은 감내(甘內)인데 여기서 감(甘)은
'검'에서 온 것으로 '검'은 신(神)이란 뜻을 갖는다.
전문학자들은 '검내'에서 '감내'가 유래하였다는 견해로 선사시대의
소도(蘇塗)와 같은 신성한 지역으로 추측하고 있다.

9.jpg

1952년 해안교 보수천 해안교의 행상 (자료제공: 김한근(부경근대사료연구소)
(출처: 태극도 홈페이지)

10.jpg

1957년 3감지역, 촬영: 최민식 다큐작가
(출처: 태극도 홈페이지)

11.jpg

1959년 4감 5감 오른쪽 구덕정사, 왼쪽 위 천덕공민학교
(출처: 태극도 홈페이지)

12.jpg

도인촌 건립 당시 감천2동 전체 지역을 9개 구역으로 나누어 즉,
반달고개(감천고개)에서 옥녀봉 쪽으로 1감(甘), 2감, 3감, 4감으로나누어
계단식의 택지를 구획하고 본부가 자리한 중앙지대의 5감의 남단에서
천마산 자락을 따라 올라가면서 6감, 7감, 8감, 9감으로 구획하여
구궁구곡(九宮九曲)의 형상을 이루게 계획하였다. (출처: 태극도 홈페이지)

13.jpg

60년대에는 슬레이트 지붕으로 바뀌고 70년대에는 슬라브집으로
개량하는 과정을 겪어 '도인촌' 특유의 질서정연한 가로구조의 골목들과
감(甘)으로 불리던 초기의 구획 형상들이 상당부분 그대로 남아있어
감천2동 만이 갖는 미학적, 문화적 경관을 보여주고 있다.
(출처: 태극도 홈페이지)

14.jpg

태극도는 5000년 한국 전통사상을 이어받아 104년 째 역사를 지켜온
민족종교이며 정법(正法)을 그대로 지켜나가는 참다운 수도단체로 소개한다.
(출처: 태극도 홈페이지)

15.jpg

태극도 총책임자인 김영복(85) 도전은 ‘태극도는 정신공황 시대에
남을 잘 되게 하라‘는 메시지를 제일 중요한 가치로 삼는데 ‘태극도의 내재된
전통사상은 민족의 정신자산이기도 하다’라고 태극도를 소개하고 있다.
(출처: 태극도 홈페이지)

16.jpg


17.jpg

70년대 태극마을의 작업 모습, 멀리 감천항이 보인다.
(출처: 태극도 홈페이지)

18.jpg

예나 지금이나 내려다 보이는 감천항

19.jpg

태극도에서는 마을 건립 당시 집과 집들은
서로 통하고 경사면을 이용하여 앞집이 뒷집을 가리지 않는
질서정연한 구조로 '도인촌'을 건설했다.

20.jpg

그래서인지 골목과 골목 사이 사이 공간으로 볕이 잘 든다.

21.jpg

마을 전체가 종 횡. 어디든 통하는 구조로 되어있다.

22.jpg

좁고 길고 짧고 휘고,
소꿉살이 마냥 아기자기한 계단이 참 많은 마을이기도 하다.

23.jpg

100년 만에 태극도가 오랜 은둔의 시간을 접고 그 문을 열어
현대문명사회에 맞는 새로운 소통의 가치를 실현하려 노력하고 있다.

24.jpg

그 예로 태극도 본부 회관에 있는 역사자료전(상설)을 들 수 있다.

25.jpg

1950년대 감천으로 이주 전 보수동에서부터
1958년 이후 감천 태극마을 초기부터 최근에 이르기까지의
변화모습 등 총 180여점의 사진자료를 전시 중이다.

26.jpg

태극도 수도 목적은 진리에 대한 깨달음이라 한다.
성(誠), 경(敬), 신(信) 3가지 법도를
공부의 요체로 삼아 몸과 마음의 행동을 모두 건강하게 다스리는
안심(安心), 안신(安身)을 기본으로 수도하고 있다.

사진: 태극도 도주(道主) 조정산(趙鼎山)의 능소


27.jpg

태극마을을 품에 안은 도주의 능소에서
그 음성이 들리는 듯하다.

*
‘어느 무엇보다 소중한 나를 진실로 진실로 사랑하십시오.’
*



    
의견(코멘트)을 작성하실 수 없습니다. 이유: 권한이 없는 회원레벨
번호 분류 C  글쓴이 제목 등록일 추천 조회
395 국내
 김필연
 산 자와 죽은 자의 동거 2 - 문현동 돌산길 2012-03-23 0 1919
국내
 김필연
 태극도를 아십니까? - 태극마을 스케치 2012-03-23 0 2098
393 일상
 김필연
 북촌 엿보기 2 2012-02-24 0 1388
392 일상
 김필연
 해 그림 훔치기 2012-02-23 0 1456
391 국내
 김필연
 As it is 2012-02-23 0 1608
390 일상
 김필연
 휴대전화로 담은 세상 #3 - 삼각지 뒤꼍 2012-02-23 0 1581
389 일상
 김필연
 휴대전화로 담은 세상 #2 - 삼각지 뒤꼍 2012-02-23 0 1315
388 국외
 김필연
 스와질랜드에 펼친 사랑의 의술 2012-01-04 0 1528
387 국외
 김필연
 아프리카의 스위스, 스와질랜드 2012-01-04 0 1654
386 국외
 김필연
 마다가스카르의 돼지 이야기 2012-01-04 0 1484
385 일상
 김필연
 숨 탄 것들의 마지막 노래~ 2011-12-29 0 1316
384 국내
 김필연
 휴대전화로 담은 세상 #1 - 생명의 노래 2011-12-04 0 1604
383 일상
 김필연
 해질녘 길이 막히면 - 운전 중에 2011-12-03 0 1667
382 일상
 김필연
 늦가을 해가 그린 가을스케치 2011-11-26 0 1382
381 국내
 김필연
 북촌 엿보기 - 계동 원서동 쪽 느리게 걷기 2011-11-26 0 1370
380 국내
 김필연
 해질녘 한강변 2 - 인라인 강습 2011-11-26 0 1423
379 국내
 김필연
 교회가 보이는 풍경 - 보은군 탄부면 임한리 2011-11-26 0 1654
378 국내
 김필연
 강아지풀이 있는 풍경 - 중계동 104번지 2011-11-24 0 1270
377 국내
 김필연
 염전에 물 댄 날 - 소래습지생태공원에서 2011-11-24 0 1277
376 국내
 김필연
 바라만 봐도 침이 고이는 사과밭~ 2011-11-24 0 1291
      
 1   2   3   4   5   6   7   8   9   10  .. 25   [다음 10개]
        처음으로
Copyright 1999-2019 Zeroboard / skin by DQ'Style 
:::김필연 시인의 집:::