제목 없음

사진첩


제목: 가을이 앉아 있습니다~^


사진가: 오경수

등록일: 2018-11-04 11:54
조회수: 218


가을이_앉아_있다~.jpg (187.1 KB)
가을이 앉아 있습니다~^

뜨거운 여름 해
꿀꺽 꿀꺽
삼키더니
곧 배가  터져버릴 것 같다.

그렇게 가을이란 놈,
빨갛게 익어버린
제 몸뚱이 뒤척이며
지붕 위에 앉아있다

이 또한
넉넉한 가을빛
한 상
아니겠는가?
    
禹勝戌   2018-11-04 18:58:41
가을이 흘러내릴 것 같은 불안감이 듭니다.
너무 짧아서 더욱 애잔한 가을!!!
멋진해마   2018-11-05 13:47:49
가을하늘 감상은
기왓장 위가 최고지요...
가만히 있으면 어디있는지도 모르니 찾아올 사람도 없고 말입니다.
따뜻한 햇살에 졸다가 굴러 떨어지지만 않으면 최고 입니다. ^^
찬찬찬 박찬오   2018-11-05 17:20:18
가을!
오선상님 건안하시지요?
언제나 깔끔한 디자인에 깊고도 깊은 심성의 사진 한장
가슴을 찡하게 여미게 합니다.
이 가을을 담은 지붕은 행복하겠지요.
늘 좋은날 되시길...
김호종 / White Paper   2018-11-06 17:22:10
패턴의 방향에 자꾸 빠져듭니다.
김필연   2018-11-08 12:19:22
예,
요즘 오샘 작품이
무척 그래픽 적입니다.
의견(코멘트)을 작성하실 수 없습니다. 이유: 권한이 없는 회원레벨
정렬방법: 등록순 | 날짜순 | 조회순 | 추천순 [로그인 회원가입] 
겨울 연못
김필연
h:1
2019-01-17 14:43
광대나물의 봄소식
禹勝戌
h:27 c: 2
2019-01-12 18:50
홋카이도 2
신동헌
h:36 c: 2
2019-01-10 09:19
첫 나들이
김필연
h:57 c: 2
2019-01-06 09:37
메시아
禹勝戌
h:49 c: 2
2019-01-04 10:26
축복이 가득하시길
보라/김희영
h:47 c: 3
2019-01-03 11:43
새해 복 많이 받으십시요
김호종 / White Paper
h:55 c: 5
2019-01-02 13:37
새해아침의 소망 /
오경수
h:74 c: 4
2019-01-01 08:33
소동파(蘇東坡)의 전 적벽부(前 赤壁賦)
김필연
h:75 c: 6
2018-12-30 20:13
깊은 산 옹달샘
찬찬찬 박찬오
h:60 c: 5
2018-12-28 18:00
겨울 홋카이도
신동헌
h:70 c: 4
2018-12-27 10:58
수채화-꽃
정용표
h:65 c: 5
2018-12-26 13:42
1   2   3   4   5   6   7   8   9   10  .. 1007   [다음 10개]
    
       
Copyright 1999-2019 Zeroboard / skin by DQ'Style 
:::김필연 시인의 집:::