제목 없음

Music+


제목: 보고 싶은 빈 터 채우려다가 Elegy
분류: 음악
이름: 이호규


등록일: 2019-06-01 23:36
조회수: 72



보고 싶은 빈 터 채우려다가

기다림에 지쳐서
아쉽고 서글퍼서

Elegy - Jethro Tull
  -목록보기  
멋진해마   2019-06-03 23:07:59
플류트의 오묘한 음률에 깊이 빠져 봅니다.
이호규   2019-06-04 00:14:05
싫다 않으시니 고맙습니다.^^*
의견(코멘트)을 작성하실 수 없습니다. 이유: 권한이 없는 회원레벨
-목록보기  
번호 분류  글쓴이 제목 등록일 추천 조회
5729 음악
 이호규
숲은 지금 Illumination  2 2019-07-07 0 101
5728 음악
 이호규
가고픈 Take Me Home  2 2019-07-06 0 81
5727 음악
 이호규
빛바래 흐려졌으나 Song Of The Seashore  2 2019-07-05 0 103
5726 여행 & 기타
 동이옵빠
Rocky를 품은 아리랑  2 2019-07-04 0 65
5725 음악
 이호규
밤사이 또르르 노닐던 Dreamy Fairy  2 2019-07-04 0 70
5724 음악
 이호규
돌아보는 삶 그리고 꿈 Memories & Dreams  2 2019-07-02 0 97
5723 음악
 이호규
난, 네가 참 좋다 Still, I Like  4 2019-07-01 0 96
5722 음악
 이호규
7월의 시작으로 2019, 비록, 반(半)은 꺾였으나 To The Point  3 2019-07-01 0 54
5721 음악
 이호규
기다리고 또 기다리고 Still Loving You  2 2019-06-30 0 66
5720 음악
 이호규
에게해(海)의 굴곡진 역사 Aegean Wave  2 2019-06-29 0 54
5719 음악
 이호규
당신을 위해 For Her  2 2019-06-27 0 61
5718 음악
 이호규
여신이시여, 자혜로움 담아 Goddess Of Love  2 2019-06-26 0 87
5717 음악
 이호규
흘러 가는대로 Celtic Tranquility  2 2019-06-25 0 140
5716 음악
 이호규
난, 네게 성의를 다했다고 생각해 I Know An Ending When It Comes  2 2019-06-25 0 118
5715 음악
 이호규
들어차는 하루 A Wonderful Day  2 2019-06-25 0 86
5714 음악
 이호규
보니, 언덕 위를 보세요. 붉은 장미꽃이 사랑스럽게 피고 있어요 Red Is The Rose  2 2019-06-24 0 80
5713 음악
 이호규
돌아섬이 최선이라면 The Adieu  2 2019-06-23 0 75
5712 음악
 이호규
상념, 꼬깃꼬깃 접혀있으나 Melancholy  2 2019-06-21 0 90
5711 음악
 이호규
응어리진 서러움 Tears In The Storm  2 2019-06-20 0 132
5710 음악
 이호규
남들은 부질없다. 하염없다지만 Remember Me  2 2019-06-19 0 161
-목록보기  -이전페이지  -다음페이지  
 1   2   3   4   5   6   7   8   9   10  .. 294   [다음 10개]
       
Copyright 1999-2019 Zeroboard / skin by DQ'Style 
:::김필연 시인의 집:::